[사공] 언니네 개가 우리 집에 온지 4달째 개를 잘못 키우고 있는 듯
IP :  .19 l Date : 17-01-11 23:33 l Hit : 3481

오늘 자 밥 먹는 자세가ㅋㅋㅋㅋㅋㅋ 참ㅋㅋㅋㅋ

언니가 못 키우게 되서 데리고 온 게 10월인데
원래 사료 혼자 잘 먹던 애가
두 달만에 먹여줘야 먹고..
오늘은 누워서 받아먹더라...

엊그저께까지는 그래도 앉아서 먹었어..^^


뭐.. 워낙에 먹성이 좋아서
안 먹여줘도 배고프면 먹긴 할거야.

나날이 어리광이 늘어서 이제 엄살도 부리고요..
산책가다 지 맘에 안 드는 방향이면 시룬데?? 하는 표정으로
띠껍게 쳐다보고요...

이쁘다 이뿌다 하니까 건방져지고 있음.

그래도
온갖 자세로 활개치고 자다가도
마지막엔 항상 내 베게를 반틈 배고 자는 게
넘 귀여워서 출근하기 싫다..



NO SUBJECT DATE HIT
[필독] 꼭 읽어주세요! (823) 2014-01-24 262859
팬커스를 오픈하였습니다. (636) 2017-02-19 20843
외커에서 개선될 사항이 있으면 알려주세요! 2017-02-08 60391
50310 [질문] 동물농장 퍼그 동동이 소식 아는 냔 있니? (4) 2017-01-13 1262
50309 [질문] 발정 및 중성화 관련해서 질문을..!! (2) 2017-01-13 406
50308 [질문] 개 키우는냔들아 소변 색이 어때? (20) 2017-01-13 914
50307 [이야기] 저기.. 아니.. 그냥 나 이거.. 이거 가져가려고... (27) 2017-01-13 3439
50306 [이야기] 냥이의 복싱 입문기.gif (12.5mb) (87) 2017-01-13 6712
50305 [질문] 추위에 떠는 길냥이들이 자꾸 집에와 (9) 2017-01-13 1791
50304 [이야기] 길가다 왠 미친놈이 우리집 개때리고 나도 때림 아 열받는다 (48) 2017-01-13 3113
50303 [질문] 강북쪽에 대형견 잘다루는 병원없을까? (2) 2017-01-12 422
50302 [이야기] 라쿤 카페 다녀왔엉!!! (35) 2017-01-12 3522
50301 [사공] 태어나서 먹어본 것 중에서 젤 맛있어!!!!!!!!!1!!!!!! (28) 2017-01-12 3684
50300 [사공] 냐니들 앵무새 좋아하니? (34) 2017-01-12 2166
50299 [질문] 강아지가 초콜릿봉투를 구멍냈는데 병원가는게 좋을까? (14) 2017-01-12 1382
50298 [질문] 고양이 중성화하고나서 애가 변했어... (25) 2017-01-12 2855
50297 [질문] 집에 옆집 고양이 못오게 하는 법 있을까? (14) 2017-01-12 1436
50296 [사공] 엉금엉금 기어서가자 有 (14) 2017-01-12 3301
50295 [사공] 누나 다리가 제일 조아오 (31) 2017-01-12 4502
50294 [사공] 접종 마친 기념으롱 ^.^ (20) 2017-01-12 2814
50293 [이야기] 고양이 하루 사료 양 어떻게 되니? (22) 2017-01-12 1312
50292 [이야기] 냥이 괴롭히는 포메냔.avi (42) 2017-01-11 3025
50291 [사공] 언니네 개가 우리 집에 온지 4달째 개를 잘못 키우고 있는 듯 (17) 2017-01-11 3482
50290 [이야기] 엄청 귀여운 곰냔들 보구가라! (11) 2017-01-11 1378
50289 [질문] 강아지가 질투해서 짖는걸까??? (4) 2017-01-11 586
←←    81  82  83  84  85  86  87  88  89  90  


이용안내 / 광고및제휴문의 / 아이디/비번분실문의 / 개인정보취급방침