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정보] 피겨 '쿼드 토룹 연마' 차준환 "성공률 20%…다음 시즌에 선보이고파"
IP : l Date : 17-01-12 15:42 l Hit : 1531
차준환은 시간이 날 때마다 쿼드러플 토루프를 연마하고 있다.

차준환은 12일 서울 노원구 공릉동의 태릉 빙상장에서 공개 훈련을 마친 뒤 "쿼드러플 루프는 연습을 많이 하지 않았다. 쿼드러플 토루프 훈련을 많이 했다"며 "올 시즌 프로그램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훈련을 많이 하기 때문에 쿼드러플 토루프나 쿼드러플 루프 훈련을 할 시간이 많지 않다"고 전했다.

그래도 짬짬이 훈련을 하는데, 성공률이 20% 정도 된다는 것이 차준환의 설명이다.

차준환은 "쿼드러플 토루프를 5, 6번 정도 뛰는데 1, 2번은 깨끗하게 성공한다. 자세가 틀어지지 않으면 바로 뛰는 것 같다"고 말했다.

아직 완성되지 않아 쿼드러플 루프와 쿼드러플 토루프 중 어떤 것이 잘 맞는지에 대해서는 아직 잘 모르겠다고 말한 차준환은 "연습해서 잘 되는 점프를 다음 시즌에 선보이고 싶은 마음이 있다"고 말했다.

5, 6번 시도해 1, 2번 성공한다면 3, 4번은 넘어지는 셈이다. 부상이 가장 큰 적인 만큼 조심할 수 밖에 없다.

2016~2017 국제빙상경기연맹(ISU)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을 앞두고 훈련을 하다 많이 넘어졌다고 전한 차준환은 "하도 넘어져서 손가락에 멍이 들었었다"며 "일단 부상을 최대한 조심해야한다"고 밝혔다.

키가 크고 있지만 현재로서는 큰 문제점을 느끼지 못하고 있다.

차준환은 "주니어 그랑프리 7차 대회를 앞두고 쿼드러플 살코가 2~3일간 크게 흔들렸다. 그 때 한 번 키가 큰 것에 불편함을 느꼈다"며 "하지만 대회 때 흔들린 것이 아니라 대회를 앞두고 흔들려 다행이라고 생각했다. 그 때 겪은 것이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"고 전했다.



일단 차준환과 오서 코치는 오는 3월 출전할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 쿼드러플 살코를 두 차례 뛰는 것을 고민 중이다.

오서 코치는 프리스케이팅 점프 순서를 손질하면서 쿼드러플 살코를 한 차례 더 넣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.

차준환은 "쿼드러플 살코를 두 번 뛰면 하나는 콤비네이션 점프로 뛰어야한다. 아마 두 번 뛰게 된다면 쿼드러플 살코 뒤에 더블 토루프를 붙일 것 같다"고 설명했다.

지난 6~8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개최된 종합선수권대회에서 차준환은 우승을 차지했지만, 프리스케이팅에서 트리플 플립-싱글 루프-트리플 살코를 뛰다가 넘어지는 실수를 저질렀다.

스케이트화가 가장 큰 이유였다. 스케이트화 발목 부분이 물러지면서 흔들렸다. 차준환은 "체력 때문은 아니다"고 강조했다.

차준환은 현재 예비용으로 놔뒀던 스케이트를 신고 있다. 이날 훈련도 예비용 스케이트를 신고 한 탓에 점프를 뛰지 않았다.

차준환은 "새로 오는 스케이트를 테스트 해봐야한다. 내 발에 꼭 맞는 구두가 있을 때까지 시험을 해볼 것 같다"며 "새 구두를 마련하면 3일 정도 훈련하고 점프 연습까지 하는데, 이번에는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까지 여유가 있어 천천히 익히려고 한다"고 말했다.

캐나다에서 프로그램 완성도를 높이는데 집중한다고 강조한 차준환은 "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 차분하게 요소를 수행하는 것이 목표다. 올 시즌 마지막 대회인 만큼 실수하지 않고 차분하게 했으면 좋겠다"고 각오를 드러냈다.

이어 "항상 연습 때 깨끗하게 하지만 시합 때 실수가 나온다. 큰 대회에서 경험을 얻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"며 "경험을 쌓아 자신감을 얻으면 실전에서 실수를 줄일 수 있을 것"이라고 덧붙였다.


http://m.sports.naver.com/general/news/read.nhn?oid=003&aid=0007707402


NO SUBJECT DATE HIT
[그림대회] 우승작 발표 (77) 2017-01-22 4060
2월 1일 추천기능 폐지 안내 2017-01-20 7829
마음방(고민상담) 오픈안내 <수정> (137) 2017-01-20 12011
[외커스] 카테고리 생성 기능 도입안내 (26) 2017-01-17 11392
외커 배너 만들기 대회 + 0120 수정사항 (64) 2017-01-11 22327
노벨정원 게시판 오픈안내 (207) 2017-01-09 34424
1610 [자료] 축구 맨시티 봤냐?!?!?!?!?!?.gif (7) 2017-01-16 509
1609 [자료] 피겨 한눈에 스포츠 종합 부분(3인방+준환이).swf (7) 2017-01-16 523
1608 [잡담] 축구 올시즌부터 중국슈퍼리그 용병숫자 줄인다고함 (3) 2017-01-16 342
1607 [자료] 배구 냔이들 시간있으면 감자 좀 캐갈래? (17) 2017-01-16 661
1606 [자료] 피겨 MBC스포츠매거진 김진서,임은수와의 만남 (13) 2017-01-15 1059
1605 [자료] 피겨 무한도전 출연한 나현이 (12) 2017-01-15 1622
1604 [자료] 축구 바르셀로나 vs 라스팔마스 하이라이트 2017.01.14.youtube 2017-01-15 351
1603 [정보] 배구 KB손보, 한국 전력 꺾고 2연패 탈출…우드리스 29득점 (1) 2017-01-14 384
1602 [정보] 배구 현대건설, 알렉사 빠진 GS칼텍스에 승…황연주 최초 400서브 (4) 2017-01-14 458
1601 [자료] 피겨 김수연 & 김형태 페어 2017 멘토컵 은메달 (13) 2017-01-14 838
1600 [정보] 배구 선수 유니폼에 들어갈 재미있는 별명을 만들어 주세요!.event (1) 2017-01-14 549
1599 [잡담] 배구 리우 올림픽 때문에 배구에 관심 가지기 시작했는데 (12) 2017-01-14 740
1598 [정보] 피겨 다음웹툰에 아이스댄싱 만화 연재 시작했어(feat:이호정) (4) 2017-01-14 1110
1597 [정보] 축구 '중국 러브콜' 첼시 코스타, 콘테 감독과 언쟁…레스터전 결장 (5) 2017-01-14 435
1596 [잡담] 배구 이상렬 편파 해설 너무 심하다 (17) 2017-01-13 947
1595 [정보] 배구 ‘문성민 37득점’현대캐피탈, OK저축은행에 진땀승 (6) 2017-01-13 560
1594 [정보] 배구 '리쉘 20점' IBK기업은행, 도로공사에 3:0 완승으로 선두 추격 (2) 2017-01-13 416
1593 [정보] 축구 호펜하임 '무패 주역' 쉴레, 뮌헨과 5년 계약 (2) 2017-01-13 400
1592 [정보] 축구 맨유, 2015년 영업이익 1위...리버풀은 순이익 최고 (2) 2017-01-13 437
1591 [자료] 농구 디트로이트 vs 골든스테이트 하이라이트. 2017.01.12. youtube (2) 2017-01-13 260
1590 [정보] 피겨 '쿼드 토룹 연마' 차준환 "성공률 20%…다음 시즌에 선보이고파" (10) 2017-01-12 1532
1589 [정보] 축구 [오피셜]김진수 전북 입단, 전북 최강 수비진 구축 (6) 2017-01-12 622
1588 [자료] 축구 레알마드리드 호날두 발롱도르 축하 행사 (5) 2017-01-12 512
1587 [정보] 피겨 오늘자 차준환 일문일답 인터뷰.txt (31) 2017-01-12 1551
←← 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


이용안내 / 광고및제휴문의 / 아이디/비번분실문의 / 개인정보취급방침